아니에요? 아니예요?

'아니에요'와 '아니예요' 가운데 어느 쪽이 옳게 쓴 것일까? 풀이자리토씨 '-이다'를 먼저 살피고, '아니다'를 으뜸꼴로 하는 '아니에요/아니예요'와 비교해 보자.

  임자씨(체언) 뒤에 붙는 '-이다'는 현행 학교 문법에서 풀이자리토씨(서술격조사)로 본다. '-이다'는 다른 토씨들과 달리 풀이씨(용언)처럼 '-이니', -이어서', '-이므로' 따위로 끝바꿈(활용)할 수 있다.주1
  • 그토록 찾던 물건이다.
  • 당신은 제3자이니 관여하지 마십시오.
  • 이미 얻은 빚이 산더미인데 또 손을 벌리게 되었다.

  주로 입말에서 임자씨(체언)이 홀소리로 끝날 때 '-이다'의 '이'를 빼기도 한다. 글말에서도 '이'를 빼기도 하지만, 격식을 갖추거나 차근차근 이야기할 때는 '이'를 빼지 않는 경향이 있다. 
  • 어제 딴 사과다(=사과이다).
  • 내가 바보면(=바보이면) 그대는 무엇이오?

  '-이어요/-이에요'는 복수 표준어이다(표준어 규정 제26항). '-이다'의 끝바꿈꼴(활용형)로서 해요체에 쓰인다.
  • 이 동물은 다리가 둘이어요.
  • 여기는 바람이 거센 곳이에요.

  '-이어요/-이에요'는 풀이자리토씨의 '이'를 씨줄기(어간)으로 하여 시킴꼴을 나타내는 씨끝(어미) '어/에'와 높이는 뜻으로 붙이는 도움토씨(보조사) '요'가 붙은 맺음끝(맺음씨끌/종결어미)이다.
-이어요 ⇒ 이(씨줄기) + 어(씨끝) + 요(도움토씨)
-이에요 ⇒ 이(씨줄기) + 에(씨끝)주2 + 요(도움토씨)

  홀소리로 끝나는 임자씨 뒤에는 '-이어요/-이에요'의 줄인 꼴인 '-여요/-예요'가 자주 쓰인다. '-예요/-여요'는 앞서 본 '-이다'의 예와 달리 '이'를 빼지 않는다.
  • 어제 딴 사과여요. (O)
  • 어제 딴 사과예요. (O)
  • 어제 딴 사과어요. (X)
  • 어제 딴 사과에요. (X)

  '아니다'는 그림씨(형용사)이다.주3 '아니어요/아니에요'는 씨줄기 '아니'에 씨끌 '-어요/에요'가 붙은 꼴이다.
아니어요 아니(씨줄기) + 어(씨끝) + 요(도움토씨)
아니에요 아니(씨줄기) + 에(씨끝) + 요(도움토씨)

  풀이씨(용언) 가운데 하나인 그림씨는 인용할 때가 아니면 바로 뒤에 '-이다'가 붙지 않는다. 씨줄기 '아니'에 '-이다'를 붙여 '아니이다'로 쓸 수 없으므로, '아니이다'의 끝바꿈꼴인 '아니여요'/'아니예요'도 틀리게 쓴 것이다.
  • 아니어요/아니에요 (O) : 아니(씨줄기) + 어/에(씨끝) + 요(도움토씨)
  • 아니예요/아니여요 (X) : 아니(씨줄기) + 이(풀이자리토씨의 씨줄기) + 어/에(씨끝) + 요(도움토씨)
  • 어제 딴 사과가 아니어요. (O)
  • 어제 딴 사과가 아니에요. (O)
  • 어제 딴 사과가 아니여요. (X)
  • 어제 딴 사과가 아니예요. (X)

  '아니어요/아니에요'는 '아녀요/아녜요'로 줄여 말하기도 한다.
  • 아니에요 > 아녜요 (O)
  • 아니어요 > 아녀요 (O)
  • 어제 딴 사과가 아녜요. (O)
  • 어제 딴 사과가 아녀요. (O)

  정리하면 '아니다'의 끝바꿈꼴로 '아니어요/아니에요'는 맞고, '아니여요/아니예요'는 틀리다. '아니여요/아니예요'는 다음처럼 "아니."를 인용하고 문장 부호를 생략했다고 볼 수는 있다.
  • 그 이의 대답은 "아니."였어요.
  • 내가 하고 싶은 말은 "아니."예요.
<주석>
  1. 그래서 '-이다'를 서술격 어미 또는 그림씨(형용사)로 보는 견해가 있다. 잡음씨(지정사, 꼴풀이씨)라는 독립된 품사로 나누기도 한다. 최현배는 ≪우리말본≫에서 '아니다'를 '-이다'와 함께 잡음씨(지정사)로 보았다. back
  2. 표준어에서 '-어'는 맺음끝으로 쓰이지만, '-에'는 도움토씨 없이 홀로 맺음끝으로 오지 못한다. 도움토씨 '요'를 불이지 않은 '먹어'·'그려'는 시킴꼴로 쓰이지만, '먹에'·'그례'는 쓰이지 않는다. back
  3. '아니다'에는 '-야(이야)' '-로다', '-라서'처럼 '-이다'에 붙는 씨끝이 올 수 있다. 이로 미루어 '아니다'는 임자씨로 쓰이던 '아니'에 '-이다'가 붙은 것에서 비롯했다고 볼 수도 있다. 하지만 현대 국문법에서는 '아니다'를 그림씨로 본다. back
2010/10/07 00:17 2010/10/07 00:17
얽힌 글타래
<한말글> 글갈래의 다른 글
글 걸기 주소 : 이 글에 다른 글을 걸 수 없습니다

덧글을 달아 주세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