qmail을 쓰는 리눅스(centos) 서버에서 /var/log/maillog에 다음과 같은 경고문이 쌓일 수 있다.

Oct 22 01:00:09 chat qmail: 1383889609.992945 warning: trouble opening local/17/4096539; will try again later
Oct 22 01:00:09 chat qmail: 1383889609.993018 warning: trouble opening remote/7/4096529; will try again later
Oct 22 01:00:09 chat qmail: 1383889609.993048 warning: trouble opening local/16/4096538; will try again later

  대기열 파일의 파일 권한이 qmail이 다룰 수 없게 지정되어 있으면 대기열이 처리되지 못하여 이런 경고문이 나올 수 있다. 대기열 파일들의 권한을 qmail이 다룰 수 있게 바꾸어 볼 수 있다.

# find /var/qmail/queue/ -type f -exec chown qmails:qmail {} \;

  대기열 파일이 있는 경로와 대기열 파일의 알맞은 파일 소유자 권한은 qmail이 깔린 서버에 따라 다를 수 있다. 파일 권한이 맞게 바뀌었다면 위 경고문은 나오지 않을 것이다.

  아니면 차라리 이미 오래 지난 대기열 파일이라고 보고, 쌓인 대기열 파일들을 지워서 경고문이 뜨지 않게 하는 쪽이 손쉬울 수 있다.

# service qmail stop
# find /var/qmail/queue/ -type f -exec rm -f {} \;
# touch /var/qmail/queue/lock/sendmutex
# chown qmails:qmail /var/qmail/queue/lock/sendmutex
# service qmail start

  qmail이 작동하고 있을 때 대기열 파일을 지우면 그 뒤에도 경고문이 뜨므로, qmail 서비스를 멈추고(service qmail stop) 나서 파일을 지운다.

2013/10/28 19:54 2013/10/28 19:54
얽힌 글타래
<무른연모 / 리눅스> 글갈래의 다른 글
글 걸기 주소 : 이 글에 다른 글을 걸 수 없습니다

덧글을 달아 주세요